김학용 국회의원, 14일 안성맞춤아트홀에서 의정보고회 개최

“안성이 키운 김학용, 대한민국 대표 정치인으로” 주제로
서울-세종고속도로와 안성철도, 평택 상수원보호구역 갈등 중재,
동부권 용수 공급 확대 등 주요 의정활동 실적 소개

 김학용 국회의원이 1월 14일 오후 2시 안성맞춤아트홀 대공연장에서 20대 국회 종합 의정보고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의정보고회는 “안성이 키운 김학용, 대한민국 대표 정치인으로”란 주제로 20대 국회 4년 성과를 지역구민께 보고하는 자리로서, 김학용 의원의 의정활동 영상물 상영과 의정활동 성과 보고 순으로 진행된다.

 김 의원은 지난 20대 국회에서 국방위원장과 환경노동위원장 등 중책을 연이어 맡았으며, 여·야 국회의원 93명이 참여하는 의원연구단체인 대한민국미래혁신포럼 회장과 한-베트남의원친선협회 회장, 국회의원축구연맹 회장으로서 중앙 정치무대에서 펼친 활약상에 대해 상세히 소개할 예정이다.

 특히 이날 김 의원은 안성 발전의 새로운 이정표가 될 서울-세종고속도로 및 평택-안성 -부발 철도사업 추진 성과와 앞으로 전망에 대해 설명하고, 안성 동부권 용수 공급 확대와 평택 상수원보호구역 갈등 중재 노력 등에 대해서도 허심탄회하게 밝힐 예정이다.

 김 의원은 “20대 국회 임기 동안 성원해주신 안성시민 덕분에 소신껏 일할 수 있었다”며 “지난 4년간 안성시민과 함께 이룬 자랑스러운 성과들을 보고 드리고자 하며, 이번 의정보고회가 대한민국과 안성의 새로운 미래를 만드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의정보고회에는 안성시민이면 누구나 참석 가능하며, 행사 문의는 김학용 국 회의원 사무소(031-672-6622, 안성시 중앙로 473, 3층)로 하면 된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이규민 후보, 안성 재난기본소득 지원 결정 환영
안성시가 ‘안성시 재난기본소득’으로 시민 1인당 25만원 지원한다고 밝힌 데 대해 최초 제안자인 더불어민주당 안성시지역위원장이자, 제21대 국회의원선거 더불어민주당 이규민 후보가 환영 의사를 밝혔다. 31일, 안성시 시장 권한대행 이춘구 부시장은 시청 상황실에서 브리핑을 갖고 ‘안성시 재난기본소득’으로 시민 1인당 25만원을 안성시의회의 의결을 거쳐 신속하게 지급할 예정이라고 선포했다. 앞서 지난 27일 이규민 후보는 더불어민주당 안성시지역위원회의 이름으로 기자회견을 열어 안성시에 재난기본소득을 지급할 것을 정식 요청한 바 있다. 기자회견 당시 이규민 후보는 “코로나19로 시민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재난기본소득을 전 시민에게 지급한다면 이는 결국 지역 자영업자와 소상공인에게 돌아가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기를 불어 넣는 일이 될 것”이라며 재난기본소득의 지급을 촉구했다. 안성시에 따르면 재난기본소득의 지급대상은 3월 30일 현재 안성시에 주소를 둔 시민으로, ‘지역화폐’로 지급하며, 지급액수는 1인당 25만원으로 경기도의 재난기본소득 10만원을 합하면 1인당 35만원을 지원받게 된다. 아울러 소득하위 70%의 가구일 경우에는 여기에 정부의 재난지원금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