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제3회 추경 일반부문 총 1천73억6천여만원 편성

시의회 축소 심사, 계수조정을 통해 19일 본회의에서 확정

 안성시는 2023년 제3회 추가경정 예산안 일반회계 부문에 총 1천73억6천7백974천원을 편성, 시의회에 회부 했다.

 이에 따라 기존 9천889억6천66천원을 합해 2023년 총예산 규모는 1조963억3천7백만040천원으로 증액됐다.

 사업별 편성 예산은 △재난방재 등 12억1천7백만9천원 △교육 46억4백만785천원 △문화관광 2백56억9천949천원 △환경 45억9천1백918천원 △사회복지 95억4천7백만306천원 △보건 5억6천4백만8만천원 △농림해양수산 60억9천8백222천원 △산업·중소기업 및 에너지 11억7천5백만007천원 △교통 및 물류 281억1천1백만954천원 △국토 및 지역개발 286억9천805천원 △과학기술 9천9백900천원 등이다.

 시의회는 집행부에서 회부된 예산에 대해 심사 및 계수조정을 거쳐 19일 속개된 제2차 본회의에서 확정하게 된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 심뇌혈관 질환 예방 최선
평택권 지역책임의료기관인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병원장 임승관)이 ‘세계 고혈압의 날’을 맞아 심뇌혈관 질환 예방 관리를 위한 캠페인을 개최했다. 이번 캠페인은 안성병원 내원객 및 지역주민, 병원 직원을 대상으로 하였으며, 고혈압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고혈압으로 인한 질병을 예방하기 위해 △식품 모형 판넬 체험 △식품 속 나트륨 함량 알아보기 △고혈압에 좋은 식단 구성표 알아보기 △혈압/혈당 체크, 1:1 상담 건강관리 상담 △감염 예방 손 위생 체험 △심뇌혈관 질환 의심 시 골든아워를 놓치지 않도록 119를 이용하자는 취지의 call 캠페인 등 다양한 건강관리 캠페인으로 구성됐다. 또한, ‘세계 고혈압의 날’ 캠페인을 통해 본인의 혈압수치와 심뇌혈관 질환 예방을 위한 수칙을 잘 실천 할 수 있도록 안내받고 뇌경색, 뇌출혈, 심근경색 등 중증 합병증을 불러 올 수 있는 질병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자 했다. 고혈압이 심뇌혈관 질환의 주요 원인인 만큼, 심뇌혈관 질환이 발생되면 119를 통해 완결치료가 가능한 병원으로 신속 이송할 수 있도록 안내하는 119call 캠페인이 함께 진행되었으며, 코로나19 방역이 완화됨에 따라 느슨해질 수 있는 감염예방 수칙을 다시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