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축산냄새 저감 협의체 정기회의’ 개최

지난해 양돈농가 악취측정 지원사업 구축 결과 설명
올해 2백10여억 투입 축산냄새 저감사업 추진상황 설명

 안성시가 지난 20일 시청 안성시농업기술센터 생활과학관에서 축산단체, 환경단체, 시민, 전문가 등 19명이 참석한 가운데 ‘안성시 축산냄새 저감 협의체’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협의체 회의에서는 안성시 임병주 부시장의 주관으로 △2022년 양돈농가 악취측정 지원사업 구축 결과 설명 △2023년 주요 축산냄새 저감사업 추진상황을 수행기업과 축산정책과 박병순 상생축산팀장의 설명을 통해 축산냄새 문제해결 및 기타 축산냄새 관련 사항에 대해 논의하는 순서로 진행되었다.

 협의체 위원장인 임병주 부시장은 2022년~2024년까지 양돈농가 악취측정 지원사업이 정상적으로 구축되길 바라며, 농가별 축산냄새(복합악취, 암모니아, 황화수소, 분포도) 측정된 빅데이터를 잘 평가하여 농가별 맞춤형 축산냄새 저감대책이 이루어지도록 당부하였다.

 올해 축산냄새저감 예산이 21개 사업으로 약 209억원으로 전년대비 축산냄새저감 예산이 증액됨에 따라 사업을 조기에 정상 추진을 통해 최대한 축산냄새저감 효과를 가져올 수 있도록 하고, 냄새저감 효과가 수치화되도록 촉구했다.

 ‘안성시 축산냄새 저감 협의체’는 안성시의 축산냄새 저감방안 논의를 위해 부시장을 위원장으로 행정, 전문가, 농‧축협, 축산단체, 환경단체, 시민단체로 구성하여, 정기적으로 운영하고 있는 협의체이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한국지역신문협회, '힘쎈 충남, 대한민국의 힘' 공유
한국지역신문협회가 회원사 발행인과 소속 기자들이 참여하는 2024년 워크숍을 오는 9월 27~28일까지 1박 2일간의 일정으로 충남 천안시 상록리조트에서 개최키로 했다. 권영석 회장은 지난 4일 신용수 사무총장, 이원주 상임이사와 서산타임즈를 방문하여 충남협의회 이병렬 회장을 비롯한 임원들과 간담회를 갖고 ‘2024년 워크숍’계획을 논의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올해 워크숍 주제를 ‘지역밀착과 공공저널리즘 전면화’로 정했다. 이에 따라 이번 워크숍에서는 지역신문이 단순히 소식을 전달하는 매체에서 나아가 실질적인 지역사회 변화와 발전의 한 축이 되기 위한 내용의 심포지엄을 진행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발행인과 소속기자는 물론 시도 협의회간 화합의 장을 만들어 지역신문 구성원이라는 것이 자랑스럽게 만든다는 계획이다. 권영석(봉화일보 대표) 회장은 “먼저 2024년도 워크숍을 주관하는 충남협의회 이병렬 회장을 비롯한 회원사 대표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올해 워크숍이 지역신문의 건전한 발전과 지역 언론 창달 및 회원사들의 권익 보호를 논의하고 친목 도모와 화합의 시간이 될 수 있도록 준비에 최선을 다해주시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이병렬(서산타임즈 발행인) 충남협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