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덕면 새마을부녀회

취약계층 100가구에 ‘사랑의 반찬 나눔’

 대덕면 새마을부녀회(회장 이창순) 회원 25명이 지난 18일 관내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사랑의 반찬 나눔’ 행사를 진행했다.

 이번 행사는 취약계층 약 100가구에게 건강하고 풍성한 먹거리를 제공하고자 기획한 것으로 누구나 부담 없이 먹을 수 있는 야채죽과 제철을 맞은 오이물김치를 만들었다. 정성스럽게 만들어진 음식들은 각 마을 부녀회장이 직접 방문하여 전달했다.

 행사에 참석한 이창순 회장은 “새마을부녀회 회원들이 만든 야채죽과 오이물김치가 어려운 이웃들에게 작은 위로와 힘이 되면 좋겠다”며, “지역 내 소외된 이웃을 위해 앞으로도 새마을 부녀회가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김진관 대덕면장은 “언제나 이웃을 생각하는 마음으로 봉사활동을 펼치는 새마을부녀회에 감사드린다”며 “꾸준히 봉사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대덕면에서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