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의용소방대연합회장·대장 이·취임식

취임회장 김장수·김상희, 사명감 갖고 활동 최선 다짐

 안성소방서(서장 김범진)가 17일 더에이더블유컨벤션에서 2023년 안성소방서 의용소방대 연합회장·대장의 이·취임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임병주 부시장, 김학용 국회의원, 최혜영 국회의원, 양운석 도의원 등 지역 인사들과 의용소방대원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이임하는 김선용·김인자 연합회장의 노고를 치하하고, 이어 취임하는 김장수·김상희 연합회장을 축하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임하는 김선용·김인자 연합회장은 지난 3년간 수많은 화재진압과 인명구조, 각종 예방활동을 보조하며 안전한 안성시 만들기에 힘썼으며 더불어 의용소방대원의 화합과 발전을 위해 노력한 공로에 대해 공로패를 받았다.

 김범진 안성소방서장은 “의용소방대 발전을 위해 노력한 전임 연합회장·대장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신임 연합회장·대장들도 가장 신뢰받는 봉사조직으로 사명감을 갖고 활동에 최선을 다해달라” 당부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박광수 월남참전유공자회 회장
국가를 위해 헌신해온 보훈 영웅들의 모임인 안성시국가유공자협의회 새 회장에 박광수 월남전참전국가유공자회 안성시지회장이 취임했다. 박 회장은 세계자유수호 전쟁인 월남전에 참전해 한국 국군의 우수성과 명예를 높인 참전 용사로 전선에서는 선봉용사로 퇴역 후 지역사회를 위해 헌신하는 봉사역군으로 역할과 사명을 충실히 해 온 모범 보훈단체장이다. 박 회장은 “타 시·군에는 연합회가 법정단체로 인정되어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데 안성시에는 현재까지 조례가 제정되지 않고 있어 임의단체로 역할만 하고 있다”면서 안타까운 어조로 문제점을 지적한 뒤 “보훈시책을 근본적으로 혁신할 때가 됐다”고 강조했다. 박 회장은 “정부가 보훈 정책을 근본적으로 혁신하고 정책 역량을 높이고 있는 이때 안성시만 수당 인상 문제가 해결되지 않고 있다”라면서 “고령과 질병으로 고통 받고 있는 참전 용사들의 예우차원에서 시와 시의회가 합의점을 조기에 찾을 것”을 요구했다. 박 회장은 “앞으로 보훈 단체간 유기적 관계 설정과 합동 봉사활동을 전개하겠다”면서 “시청에서도 더 큰 관심과 보훈 발전에 힘써주고 시민들께서도 국가를 위해 희생한 분들을 기억하고 존중하는 사회적 풍토 정착에 힘써줄 것”을 덧붙여 요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