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청 소프트테니스 선수단

URL복사

춘계 한국 실업 연맹전 복식2위·단체전3위 ‘쾌거’

 충북 옥천군에서 지난 18일부터 23일까지 6일간 열린 2020년도 옥천 춘계 한국 실업 소프트테니스 연맹전에서 안성시청 직장운동경기부 소프트테니스 선수단이 여자 개인복식 2위, 여자단체전 3위의 성적을 거뒀다.

 이번 대회에는 안성시청, NH농협은행, 대구은행, 문경시청 등 10개팀이 참가해 그간 갈고 닦은 실력을 겨뤘으며, 안성시청 선수단은 여자단체전에서 예선전 조1위로 준결승전에 올랐으나 문경시청에 패해 3위의 성적을 거뒀다.

 여자개인복식에서는 안성시청 연혜인-김연화 조가 농협은행을 꺾고 결승에 올라갔으나, 사하구청과의 경기에서 아쉽게 패해 2위로 준우승을 차지했다.

 한편, 안성시청 소프트테니스 선수단은 이달 26일부터 예정되었던 국무총리기전국대회 및 전국종별선수권대회가 연기됨에 따라, 이후 있을 경기를 준비하며 훈련에 더욱 매진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주택용 소화기, 화재초기 진압 효자’
안성소방서(서장 고문수)가 지난달 25일 오후 2시21분 경 당왕동의 한 어린이집에서 화재가 발생하였으나 소화기로 초기진화하여 해당 교사와 아이들 모두 큰 피해를 입지 않았다고 밝혔다. 화재 당시 건물 내에서 아이들과 쉬고 있던 보육교사 A씨는 에어컨 콘센트 쪽에서 나는 지지직 소리에 불꽃을 발견해 아이들을 대피시키며 119에 신고를 하고, 보육교사 B씨는 소화기로 초기진화에 힘썼다. 현장에 도착한 안성소방서 구조대원은“현장 도착시 소화기로 초기진화된 상태였으며, 교사와 아이들 36명 모두 무사히 자력대피한 상태였다”고 말했다. 이처럼 소화기는 주택용 소방시설(단독경보형감지기, 소화기)로서 모든 건축물에 비치되어 화재 발견 즉시 어느 누구나 손쉽게 사용할 수 있고, 일반화재·유류화재·전기화재에 적응성이 뛰어나 화재피해를 최소화하는 데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 이보다 앞서 지난 22일 새벽 4시38분 경 일죽면 송천리의 한주택에서 화재가 발생했으나 집안에 비치된 소화기로 초기진압에 성공, 인명피해를 막았다. 화재 당시 건물 내에서 집주인 A씨가 TV시청중 싱크대 아래에서 불꽃과 연기를 발견, 집안 현관에 비치해 두었던 가정용 소화기를 사용해 초기 화재 진압을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