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업‧제조업조사 실시

URL복사

오는 8월 10일까지 관내 740여개 사업체 대상

 안성시가 다음 달 10일까지 ‘2019년 기준 광업‧제조업조사’를 실시한다. 매년 통계청 주관으로 안성시를 비롯한 전국 지자체에서 동시에 실시하는 광업‧제조업조사는 광업‧제조업에 대한 산업구조와 분포 및 산업 활동 실태를 파악해 각종 경제정책 수립 및 산업연구 분석의 기초자료로 활용된다.

 이번 조사는 지난해 말 기준으로 종사자 10인 이상이면서 1개월 이상 조업실적이 있는 안성 관내 740여개 광업 및 제조업 사업체를 대상으로 사업체 명, 종사자 수, 연간 급여액 및 영업비용 등 14개 항목에 대해 조사한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대면조사 하던 예년과 달리, 비대면 조사(인터넷조사, e-mail, Fax 등)와 대면조사를 병행하는 방식으로 진행되는데, 조사시작 전 조사원이 전화로 두 방식 중 사업체가 선호하는 방식으로 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조사과정에서 수집되는 사업체의 정보는 통계법 제33조에 따라 비밀이 철저히 보장되고, 통계작성 목적으로만 사용된다. 조사 결과는 오는 11월에 잠정결과가, 12월 이후에 확정결과가 공표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광업제조업조사가 지역 산업구조 분석에 중요한 조사”라며, “올해는 코로나19로 조사가 어려울 것으로 예상되지만, 시 발전 전략수립을 위해 적극적인 협조와 성실한 응답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