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제일신협, 한길복지재단 업무 협약

URL복사

지역사회 내 사회적 배려 계층 자립 복지향상 위해 맞손

 사회복지법인 한길복지재단(이사장 한창섭)은 지난 25일 안성제일신용협동조합(이사장 박면)과 업무협약(MOU) 체결을 맺었다고 밝혔다.

 한길복지재단 산하 한길학교 시청각실에서 열린 이번 업무 협약식에는 안성제일신용협동조합 박면 이사장과 한길복지재단 한창섭 이사장을 비롯한 두 기관의 임직원들이 참석하여 자리를 빛냈다.

 안성제일신용협동조합과 한길복지재단은 이번 업무 협약을 바탕으로 지속적인 업무 협력을 통하여 지역사회 내 사회적 배려 계층의 자립과 복지 향상을 위해 노력하기로 하였다. 특히 안성제일신용협동조합은 정기적인 후원과 더불어 한길학교 학생들을 위한 장학금을 지원하기로 하였다.

 안성제일신용협동조합 박면 이사장은 “한길복지재단과 한길학교의 다양한 복지서비스와 교육활동들을 통하여 발달장애인들이 직업인이 되어 스스로 자립하며 살아가는 모습이 매우 감동적이었다. 이러한 감동적인 모습을 안성제일신용협동조합의 조합원들을 비롯한 지역 주민들에게도 전해질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지원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한창섭 한길복지재단 이사장은 “이번 업무 협약 체결을 계기로 지역의 많은 사람들이 발달장애인의 자립과 독립적인 생활에 보다 더 많은 관심을 가지게 될 것이다. 이러한 두 기관 간의 상호협력 체계를 바탕으로 지역사회에 선한 영향력이 전파되기를 희망하며 앞으로도 지역사회 취약계층에 필요한 복지서비스가 지속적으로 제공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2008년 설립된 사회복지법인 한길복지재단은 장애인과 독거노인 등 지역사회 소외계층에 대한 보다 나은 복지서비스 제공을 위하여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으며, 지난해 12월 안성시장애인복지관 최초 민간위탁 운영 법인으로 선정되어 안성시 장애인 복지사업의 중심축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안성시 국공립 진사어린이집
조계종사회복지재단 산하 안성시노인복지관(관장 김동선)에 안성시 공도읍 진사리에 위치한 국공립 진사어린이집(원장 박인영) 아동 50여명과 직원이 저소득 취약계층 어르신들에게 전달해 달라며 라면을 기부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날 후원한 라면은 어려운 이웃에 대한 나눔의 경험을 공유하기 위해 진사어린이집 아이들이 고사리 같은 손으로 하나둘 모아 준비했다. 진사어린이집 박인영 원장은 “어려운 시기에 소외된 계층에게 따뜻한 나눔을 실천하며 우리 아이들도 따뜻한 마음을 가진 어린이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교육하겠다”라며 “아이들의 따뜻한 마음이 작지만 소중하게 전달될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안성시노인복지관 김동선 관장은 “진사어린이집 원아들의 나눔 활동에 감사드리며, 나눔과 배려를 직접 경험하고 실천하며 건강하게 자라길 응원하겠다”라고 답했다. 아이들의 따뜻한 마음이 담긴 라면은 안성시노인복지관을 통해 도움이 필요한 저소득 취약계층 어르신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국공립 진사어린이집은 2017년도에 개원하여 직접 나눔을 실천하며 아이들에게 더불어 살아가는 나눔 지향의 교육과 함께 세대통합을 위해 노력하며 지역사회의 귀감이 되고 있다. <저작권자 ©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