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경국립대학교, 몽골생명과학대 교수진 초청연수 실시

우리나라 축적된 축산산업 역량 전수 통한 몽골 축산산업 혁신 목적

 한경국립대학교(총장 이원희)가 지난 5일부터 18일까지 14일간 한국국제협력단(KOICA) ‘몽골 생명과학대학교 산학연계형 고등교육 역량강화(’22-’26)사업’의 일환으로 몽골 생명과학대학교 축산대학 소속 교수진 및 축산기술지원센터 관계자 등 10명을 본교에 초청, 연수를 실시하고 있다.

 이번 연수는 몽골 축산분야 연구 및 산학협력 역량 강화가 목적을 두고 우리나라 축산산업과 연구역량을 토대로 다양한 토론과 현장실습을 거쳐 연수생들 자체적으로 몽골 축산분야 발전방안 및 지속가능한 축산기술지원 센터 활용방안을 수립케하는 것이 연수의 최종 목표다.

 특히 몽골 생명과학대학교는 현재 축산대학 특성화 전략 개발 및 축산기술지원센터 개소를 앞두고 있는 상황으로, 연수생들은 이번 연수에 큰 기대를 하고 있다.

 연수생들은 먼저 한경국립대학교 동물생명융합학부 및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축산인 대상 교육 프로그램들을 중점적으로 벤치마킹 후 축산농장, 사료공장, 육가공 공장, 유가공 공장 등을 방문, 몽골 축산산업 전략을 수립하고 몽골생명과학대학교 축산기술지원센터 설립에 반영할 계획이다.

 이원희 총장은 면담을 통해“대학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분야별 특성화로, 본 초청 연수가 몽골 생명과학대학교 축산분야 특성화를 위한 고급인력 양성에 도움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사업 총괄책임자(PM)인 남인식 동물생명융합학부 교수는 “사업 종료(2026년) 이후에도 몽골 자체적으로 축산기술지원센터를 지속 가능하게 운영하는 방안을 내부에서 강구해야 한다”강조하며“이번 초청연수를 통해 한국의 축산분야 연구 전반을 확인하고 몽골에 적용방안을 마련하는 마중물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 심뇌혈관 질환 예방 최선
평택권 지역책임의료기관인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병원장 임승관)이 ‘세계 고혈압의 날’을 맞아 심뇌혈관 질환 예방 관리를 위한 캠페인을 개최했다. 이번 캠페인은 안성병원 내원객 및 지역주민, 병원 직원을 대상으로 하였으며, 고혈압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고혈압으로 인한 질병을 예방하기 위해 △식품 모형 판넬 체험 △식품 속 나트륨 함량 알아보기 △고혈압에 좋은 식단 구성표 알아보기 △혈압/혈당 체크, 1:1 상담 건강관리 상담 △감염 예방 손 위생 체험 △심뇌혈관 질환 의심 시 골든아워를 놓치지 않도록 119를 이용하자는 취지의 call 캠페인 등 다양한 건강관리 캠페인으로 구성됐다. 또한, ‘세계 고혈압의 날’ 캠페인을 통해 본인의 혈압수치와 심뇌혈관 질환 예방을 위한 수칙을 잘 실천 할 수 있도록 안내받고 뇌경색, 뇌출혈, 심근경색 등 중증 합병증을 불러 올 수 있는 질병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자 했다. 고혈압이 심뇌혈관 질환의 주요 원인인 만큼, 심뇌혈관 질환이 발생되면 119를 통해 완결치료가 가능한 병원으로 신속 이송할 수 있도록 안내하는 119call 캠페인이 함께 진행되었으며, 코로나19 방역이 완화됨에 따라 느슨해질 수 있는 감염예방 수칙을 다시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