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신축년 축시

URL복사

辛丑年 새 아침, 소망의 꽃을 피우자

‘하얀 소’의 해를 맞으며

 

 

辛丑年 새해, 새 아침

 

환희로 차오르는 저 태양과

대지의 햇살을 품어 안고

꿈을 이루는 한해가 되자

 

하얀 빛 끌어안고 도전의 날개를 펼치는

辛丑年 ‘하얀 소’의 해를 열어보자

 

손에 손을 잡고

새 해를 열어보는 새 아침

 

치유의 손길로

화해의 손길로

사랑으로 가득한 우리, 우리들

 

예기치 않은 ‘코로나19’의 터널에서

불멸의 기상을 보여 주었던

선진 한국인들이여!

 

상서로운 빛 가득한 터전에서

암울했던 시간 날려 보내고

포스트코로나 시대의 새날을 펼치자

 

영원한 우리조국이여!

세계로 뻗어나갈 새날이여!

불멸의 한국인이여!

 

긍정으로

도전으로

인내하며

지혜로운 새날을 열어주오

신축년 새 아침이여!

 

높고 푸른 세상으로

풍요로운 새날을 위하여

힘찬 함성으로 맞이하자

 

도약의 용기 가득한 터전에서

소망의 꽃을 피우며

뜨거운 가슴 열어주오

 

2021. 신축년 새 아침이여!

상서로운 빛으로 가득한 새 아침이여!

 

우리 모두 소망의 꽃을 피우며

신비하고 상서로운 辛丑年

새날을 펼치자

 

시인 김현신(재경 안성산악회 고문 이경구의 부인)

 

(사)서울송파문인협회 회장, 송파문화원 이사, 시와시론지『시와세계』상임위원

 

『다시올문학』 편집이사, 저서: 시집 『나비의 심장은 붉다』『전송』『타이레놀 성전』『현대선시』등이 있음

 

많이 본 뉴스


지역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