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수원·성남 야탑역 직행좌석 시내버스 운행

URL복사

10월 11일부터 운행 개시, 요금저렴·환승할인 가능

 안성시가 그동안 수원, 성남 야탑역 방향 시외버스로 운행하던 버스노선을 10월 11일부터 직행좌석형 시내버스(빨간버스)로 전환해 운행 중이다.

 수원 노선 운행횟수는 14회에서 25회로 변경되며, 안성기준 첫차시간 05:30, 막차시간 22:10이다. 성남 노선 운행횟수는 6회에서 15회로 확대되며, 안성기준 첫차시간 05:30, 막차시간 22:10이다.

 직행좌석형 시내버스가 운행됨에 따라 버스요금(당초 수원:5,700, 성남:6,000원)이 2,800원으로 저렴해지고 환승할인은 물론 알뜰교통카드도 이용이 가능해 출·퇴근 시민과 대학생들의 대중교통 편의가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안성시 교통정책과 관계자는 “그간 코로나19 확산으로 버스운행이 대폭 감축됨에 따라 시민들이 대중교통 이용에 큰 불편을 겪고 있어 이에 따른 민원사항을 해소하고자 수원, 성남시는 물론 운수업체와 지속적인 협의를 거쳐 우리시에 처음으로 직행좌석형 시내버스 운행이 가능하게 되었기에 앞으로도 시민들의 교통편의가 향상될 수 있는 다양한 대중교통 정책 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