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의회 후반기 원구성

안정열 의장 재선 성공
부의장 정천식, 운영위원장 최호섭

 안성시의회는 28일 오후 제224회 정례회 3차 본회의를 개회하고 제8대 시의회를 이끌어갈 신임 정·부의장과 운영위원장을 선출했다.

 이날 무기명 투표 결과 신임의장에 안정열 의원(국민의힘 다선거구), 부의장에 정천식 의원(국민의힘 나선거구), 운영위원장에는 최호섭 의원(가선거구)이 각기 선출됐다.

 시의회 8대 전반기 의장에 이어 후반기 의장에 선출된 안정열 의장은 “앞으로 여러 의원님들과 원활하게 소통 할 수 있도록 솔선 노력할 것”이라며 “의원님들께서도 안성시의회가 대의기관으로써 여건을 조성하고 선구적인 지방의회로 거듭날 수 있도록 적극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번 선거에 민주당 소속 시의원들은 “원구성에 협의 없이 일방적으로 강행했다”며 투표장에서 연좌 농성하면서 선거에 기권했다.

 한편 제8대 후반기 의장과 부의장, 운영위원장의 임기는 7월 1일부터 시작, 2년 동안 안성시의회를 이끌어갈 예정이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안성의 모범지도자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