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가설산업, 다원소재 인재육성 앞장

안성시민장학회에 장학금 각기 300만원씩 기탁

 ㈜그린가설산업(대표 오광인)원과 다원소재(대표 안태광)가 안성시에 지난 20일 300만원의 장학금을 각기 기탁했다.

 이날 안성시청 시장실에서 김보라 시장과 ㈜그린가설사업 대표, 다원소재 대표, (재)안성시민장학회 이사장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기부금을 전달한 뒤 간담회를 가졌다.

 보개면에 사업소를 두고 있는 ㈜그린가설사업은 지금까지 (재)안성시민장학회에 2회에 걸쳐 총 600만의 장학금을 기부했으며, 일죽면에 위치한 다원소재도 300만원을 기부, 장학회 기부릴레이에 동참했다.

 김보라 시장은 “우리 지역 경제와 인재 양성을 위해 관심과 나눔을 베푼 두 기업의 따뜻한 마음에 감사드린다.”며 장학금 기부에 감사를 표했다.

 한편, 2011년 설립된 안성시민장학회는 그동안 지역 학생 3,532명에게 35억3천364만원의 장학금을 지급하는 등 지역사회 인재 양성을 위해 힘쓰고 있다.

 

<저작권자 © 민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역

더보기


포토뉴스&카툰

더보기